몇달 전에 동생이 새 보조배터리를 구입해서 기존에 사용했던 토토로 보조배터리가 수중에 들어오게 되었다.



문제의 토토로 보조배터리. 용량은 6,000mAh였나?

하지만 얼마 후 어린 조카 때문에 토토로는 AS센터에서도 치료 불가능한 시련을 겪게 되었다.


그 나이대 유아들이 다들 그렇듯이 6세인 조카도 토토로를 아주 좋아한다.

하지만 뱃속에 폭발 위험이 큰 리튬이온 배터리가 들어있는 토토로는 아이에게 위험물일 수 있다.

사전에 주의를 주어야 하는데 결국 사고가 터졌다.


"토토로야~ 폰이 밥주느라 힘들지? 폰이 밥 주면서 너도 밥 먹으렴~"


잠시 후...

"...지지직"



대부분의 보조배터리는 충전과 방전이 동시에 이루어질 경우 회로가 고장날 가능성이 높다.


"조카야 토토로가 아야해ㅠ"

다행히 완전히 고장난 건 아니지만, 충전 소요시간이 두배나 늘어났다.



저작자 표시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DDTKk


티스토리 툴바